2021.02.27 (토)

기상청 제공
수지구보건소,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사업설명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수지구보건소,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사업설명회

 

2019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사업설명회.jpg

 

용인시 수지구보건소는 관내 초등학교 44곳을 아토피ㆍ천식 안심학교로 지정하고 7일 올해 사업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설명회에는 이번에 지정된 안심학교의 보건교사 등 40명이 참석했다.

 

시는 아토피 피부염, 천식 등 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학생이 안심하고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9년째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안심학교를 지정 ․ 운영하고 있다.

 

앞서 시는 유치원, 어린이집 등 미취학 아동 교육기관도 48곳을 안심학교로 선정한 바 있다.

 

안심학교로 지정되면 간호사, 영양사 등이 학교를 방문해 학생, 학부모, 교사 등 대상자별 알레르기 질환을 교육한다. 또 아토피피부염 아동 관리를 위해 보습제를 지원받을 수 있다.

 

보건소 담당자는 “관내 아동․청소년의 알레르기질환 유병률이 평균보다 높게 나타나는 실정”이라며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교육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로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지구보건소는 지난해 안심학교 사업으로 보건복지부 장관 우수기관 표창을 받고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로부터 관내 20개교에 안심학교 인증제를 획득한 바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