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맑음속초10.1℃
  • 황사7.7℃
  • 맑음철원8.5℃
  • 맑음동두천8.5℃
  • 맑음파주7.0℃
  • 맑음대관령2.2℃
  • 맑음춘천8.1℃
  • 황사백령도10.3℃
  • 황사북강릉9.8℃
  • 맑음강릉10.2℃
  • 맑음동해10.3℃
  • 황사서울11.4℃
  • 황사인천10.4℃
  • 맑음원주10.8℃
  • 황사울릉도10.9℃
  • 황사수원8.1℃
  • 맑음영월8.9℃
  • 맑음충주8.9℃
  • 맑음서산6.9℃
  • 맑음울진9.4℃
  • 황사청주12.2℃
  • 황사대전10.0℃
  • 맑음추풍령9.8℃
  • 황사안동10.5℃
  • 맑음상주10.4℃
  • 황사포항12.1℃
  • 맑음군산8.7℃
  • 황사대구11.8℃
  • 황사전주11.2℃
  • 황사울산11.8℃
  • 황사창원12.6℃
  • 황사광주13.0℃
  • 황사부산14.1℃
  • 구름많음통영11.9℃
  • 맑음목포11.3℃
  • 황사여수13.0℃
  • 맑음흑산도10.2℃
  • 맑음완도11.4℃
  • 맑음고창7.5℃
  • 맑음순천7.6℃
  • 황사홍성(예)7.5℃
  • 맑음7.8℃
  • 황사제주12.6℃
  • 맑음고산13.2℃
  • 구름많음성산13.4℃
  • 황사서귀포12.7℃
  • 구름조금진주8.5℃
  • 맑음강화7.4℃
  • 맑음양평9.6℃
  • 맑음이천9.5℃
  • 맑음인제8.1℃
  • 맑음홍천8.2℃
  • 맑음태백4.8℃
  • 맑음정선군6.3℃
  • 맑음제천7.0℃
  • 맑음보은8.1℃
  • 맑음천안7.8℃
  • 맑음보령7.9℃
  • 맑음부여8.3℃
  • 맑음금산8.0℃
  • 맑음9.6℃
  • 맑음부안8.9℃
  • 맑음임실7.9℃
  • 맑음정읍8.0℃
  • 맑음남원10.1℃
  • 맑음장수6.8℃
  • 맑음고창군7.9℃
  • 맑음영광군8.1℃
  • 구름많음김해시12.7℃
  • 맑음순창군9.2℃
  • 구름많음북창원13.2℃
  • 구름많음양산시12.8℃
  • 맑음보성군8.6℃
  • 맑음강진군9.3℃
  • 맑음장흥9.1℃
  • 맑음해남8.1℃
  • 맑음고흥8.3℃
  • 구름많음의령군9.1℃
  • 맑음함양군8.4℃
  • 맑음광양시12.0℃
  • 맑음진도군8.5℃
  • 맑음봉화7.3℃
  • 맑음영주8.3℃
  • 맑음문경9.4℃
  • 맑음청송군6.4℃
  • 맑음영덕9.0℃
  • 맑음의성8.1℃
  • 맑음구미10.5℃
  • 구름많음영천9.3℃
  • 구름많음경주시9.7℃
  • 맑음거창8.4℃
  • 맑음합천9.8℃
  • 흐림밀양11.3℃
  • 맑음산청9.1℃
  • 구름조금거제11.6℃
  • 구름많음남해11.9℃
  • 구름많음11.6℃
기상청 제공
[경기티비종합뉴스] 경기-충남, ‘베이밸리 상생협력’ 12개 공동 사업 제안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티비종합뉴스] 경기-충남, ‘베이밸리 상생협력’ 12개 공동 사업 제안

○ 경기도, 22일 양 도의 상생협력을 위한 ‘경기·충남 베이밸리 공동 연구용역 보고회’ 개최
- 교통, 물류, 관광, 미래차 및 수소에너지, 해양쓰레기 수거‧처리, 도시분야에서 12개 협력사업

경기연구원과 충남연구원이 ‘베이밸리 공동연구용역’을 통해 경기 남부권과 충남 북부권을 아우르는 평택호·아산호 일대 육성을 위한 공동 협력사업으로 제3서해안 고속도로(당진~광명) 추진, 체류형 관광레저 거점조성, 서해안 마리나 네트워크 구축 등 12개 사업을 제안했다.

[크기변환]경기-충남,+‘베이밸리+상생협력’.jpg

경기도와 충청남도는 22일 충남도청에서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와 전형식 충청남도 정무부지사, 실·과장, 경기‧충남연구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베이밸리 공동연구용역 보고회’를 개최했다.

앞서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2022년 9월 29일 ‘경기-충남 상생협력 업무협약서’를 체결하고, 2023년 2월부터 12월까지 공동 연구용역을 진행한 바 있다.

 

12개 제안 사업은 ▲미래차 클러스터 조성 ▲서해안권 탄소중립 수소경제 클러스터 조성 ▲서해안권 경제자유구역 벨트 구축 ▲항만물류 클러스터 및 배후단지(평택·당진항) 개발 ▲서해안 마리나 네트워크 구축 ▲체류형 관광레저 거점 조성 ▲골드코스트 명품가도(국도 77호선 및 시군 해안도로 관광도로 조성) 건설 ▲해양쓰레기 수거‧처리 공동 대응 ▲역세권 연계 글로벌 스마트 캠퍼스 조성 ▲제3서해안고속도로(당진~광명) 추진 ▲베이밸리 순환철도 수도권 확장(포승-평택선 복선전철화 추진) 건설 ▲서해안권 철도 서비스 확대(GTX-C노선 경기·충남 연장 조기 추진 건의) 등이다.

 

주요 사업으로 경기도의 RE100 기조에 맞춰 ‘서해안권 탄소중립 수소경제 클러스터 조성’이 포함됐다. 이는 베이밸리 권역에 집적된 수요와 항만 등 수소공급 기반 시설을 바탕으로 연접된 평택·당진시를 대한민국 수소 생산·공급 허브로 육성하고, 평택·당진 수소특화단지 지정을 위해 함께 힘을 모으는 내용이다.

 

당진~광명 고속도로와 포승~평택선 복선전철화는 ‘경기 서부 SOC 대개발’ 사업과 연계해 서해안권의 자연·역사·문화 등 다양한 관광거점을 도로로 연결하고, 이동 동선을 넓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레저 수요 증가에 대비해 베이밸리만의 특색 있는 ‘서해안 마리나 네트워크 구축’ 및 ‘체류형 관광레저 거점 조성’을 통해 도시민의 근거리 휴식·관광 공간을 제공하고 수변의 특성을 활용한 새로운 도시공간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경기도와 충남도는 양 연구원이 제안한 사업을 상반기중 실무부서 검토를 거쳐 최종 협력사업으로 도출할 계획이다.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경기남부와 충남북부는 삼성반도체 등 세계적 기업과 평택당진항이 있는 글로벌 경제권의 요충지이며, 천혜의 관광자원을 가진 지역”이라며 “경기도와 충남도가 가진 강점을 잘 활용하고, 도민과 공감대 형성을 통해 추진동력을 확보한다면 베이밸리가 대한민국 4차산업과 해양관광 거점지역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형식 충청남도 정무부지사는 “경기도와 충남도가 공통된 뜻을 유기적으로 협력할 때 비로소 베이밸리가 완성될 수 있으며, 대한민국의 50년, 100년 미래 먹거리 창출 등 경기‧충남의 경제지도가, 대한민국의 경제 지도가 바뀔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충남 베이밸리 상생협력은 경기 남부지역과 충남 북부지역 등 베이밸리 권역 일대를 반도체와 미래모빌리티, 수소경제 등 대한민국 4차산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경제 거점으로 육성한다는 대규모 계획이다.

 

베이밸리 권역 일대에는 인구 330만 명, 기업 23만 개, 대학 34개가 밀집했다. 지역내총생산(GRDP)는 204조 원에 달한다. 이 지역은 삼성과 현대, 엘지(LG) 등 글로벌 기업들이 다수 입지해 반도체와 미래차, 배터리 등 대한민국의 미래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큐브디자인 

사무실인테리어 전문업체! 큐브디자인 http://www.cubedesign.co.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